바르셀로나의 소매치기에 대하여

  • 바르셀로나는 소매치기 때문에 망설이기엔 즐거움이 넘치는 도시입니다. 아래 내용을 꼼꼼히 기억해두면 무사히 여행을 마칠 수 있습니다.

1. 몇가지를 기억해 두면 좋습니다.

 

바르셀로나의 소매치기는 우리가 영화나 드라마에서 본 것 처럼 기술적이지 않습니다. 방심하기를 기다렸다가 혹은 방심하게 만들어서 몰래 가져가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. 몇가지만 기억하고 습관화하면 소매치기를 당할 확률은 아주 낮아집니다.

  • 식당, 카페 등 공공장소 어디에서든 핸드폰이나 지갑등의 소지품을 절대 테이블이나 옆 빈 의자에 올려두지 않는다.
  • 식당, 카페 등 공공장소 어디에서든  가방을 의자 뒤에 걸거나, 발 밑에 두지 않는다.
  • 뒷 주머니에 지갑을 넣으면 안되며, 특히 반바지 주머니와 같이 헐렁한 주머니 속 지갑과 핸드폰은 늘 표적이 된다는 걸 기억한다.
  • 외투나 점퍼를 입는 계절에는 겉옷 주머니에 중요한 물건을 넣지 않는 것이 좋다. 
  • 손에 들고있는 핸드폰을 뺏어 달아나기도 하니 자전거나 오토바이가 다니는 도로 변에서 핸드폰 사용에 주의한다.
  • 말을 걸며 다가오는 사람이 있을 땐 항상 조심한다. 
  • 백팩이나 입구가 넓은 에코백들을 들고 다닐때는 중요한 물건을 넣지 않는다.
  • 여권은 꼭 숙소에 두고다닌다. (소매치기를 당하면 대사관이 있는 마드리드까지 버스나 기차로 가야합니다.)
  • '난 소매치기 한번도 못 봤는데' 혹은 '잡히기만 해봐라 가만두나' 라는 식의 호기로움은 금물.
  • 호텔로비, 고급 바 등에서도 소매치기를 만날 수 있으니 언제 어디서나 주의한다.

2. 소매치기는 이렇게 다가옵니다. 

 

소매치기는 대부분 두 명 이상이 함께 다니며 한 명이 바람을 잡고 정신을 파는 사이에 나머지 한 명이 소매치기를 하는 경우가 많으니 수상한 분위기를 느꼈을때는 수상한 사람을 조심하는게 아닌, 내 짐을 잘 지키는 것이 중요합니다. 또한 '소매치기처럼 생긴 사람'이란 없습니다. 관광객의 차림을 한 경우도 있으니 방심해서는 안됩니다.

  • 전단지를 나눠주며 말을 걸고 접근해서 소매치기를 합니다. (클럽 홍보를 하며 손을 잡고 춤을 추기도 함)
  • 호텔 로비에서 체크인을 하는 동안 카운터 아래에 내려둔 가방을 가져갑니다. (로비는 호텔의 책임이 없음)
  • 버스나 지하철에서 많은 승객들로 붐비는 틈에 소매치기를 합니다. (타고 내릴 때 특히 조심)
  • ATM에서 말을 걸어 시선을 뺏거나 서두르게 만듭니다. (은행 직원이나, 수리 직원을 사칭 하기도 함)
  • 옷차림을 칭찬하며 마음을 열게 해서 소매치기를 합니다. (신발이 예쁘다. 가방이 예쁘다고 접근하며 브랜드를 물으며 접근)
  • 옷이나 가방에 이물질을 일부러 묻히고서, 친절하게 닦아주는 척 접근합니다. (도움을 받지 말고 스스로 하겠다고 말하고 자리를 이동하는 것이 좋음)
  • 상점에서 옷을 고르는 동안 잠깐 내려둔 물건을 집어갑니다. (선글라스, 장갑등 소소한 것들도 소매치기를 놓치지 않음)
  • 카페나 식당에 앉아 있을 때 구걸을 하는 척 유인물을 내밀어 시선을 차단 하고서, 그 아래로 테이블 위의 소지품을 가져갑니다.
  • 공항이나 터미널에서 큰 짐을 들고 이동을 하다 더워져 외투나 상의를 벗기 위해 잠시 크로스백이나 백팩을 내려둔 틈에 가져갑니다.

* 소매치기에 대한 이해를 돕기위해 연출된 이미지가 포함되어 있습니다.


3. 혹시나 만약에 소매치기를 당할지도 모르니까.

 

1. 여행 사진 관리

  • 요즘은 스마트폰으로 여행 사진을 찍는 분들이 대부분입니다. iCloud등의 자동 백업 프로그램을 잘 이용하면 좋겠지만, 아직 그런 것들에 익숙하지 않다면 <구글 포토>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하면 좋습니다. 와이파이가 연결 될 때마다 사진과 영상을 자동으로 백업 해 줍니다. 구글(g-mail) ID만 있다면 내 스마트폰이 아닌 어떤 기기에서도 사진과 영상을 확인 할 수 있습니다.
  • 그마저도 사용하기 어렵다면 매일매일 자기전에 카톡으로 모든 사진을 주고 받는 간단한 방법이 있습니다. 그 상대는 누구여도 좋습니다. 다만 사진 전송 화질을 '원본'으로 선택하는 걸 잊지 마세요.

2. 여권 관리

  • 여권은 숙소 밖으로 가져나가지 않습니다. 여권 사본과 핸드폰으로 찍어둔 사진이면 대부분의 상점이나 식당에서 신분을 증명하는 용도로 받아 줍니다. 여권 분실에 대비해 여권사진을 준비해도 좋습니다. (물론 사진관은 바르셀로나에도 많습니다.)

3. 돈 관리

  • 해외에서 인출이 되는 체크카드를 준비하면 좋습니다. (여행 경비를 모두 현금으로 들고 여행하는 건 무모합니다.) 이때 ATM은 시내 중심가의 실내 ATM을 선택하는게 좋으며 가능하다면 평일 은행 업무 시간내에 찾는게 좋습니다. 은행 업무 시간의 ATM에는 소매치기가 왠만해선 따라 들어오지 않습니다.
  • 은행 체크카드 역시 중복 발급이 가능합니다. 한국에서 미리 여분의 체크카드를 발급해 따로 보관하는 것이 중요합니다.
  • 돈을 나누어 보관하는 건 분실과 도난에 대응할 수 있는 가장 쉽고 기본적인 방법입니다.